2019년 1월 3일 목요일.

마트에서 산 미트볼, 계란말이, 쑥갓 나물, 배추김치+무김치.

미트볼은 잉~~ 전자레인지에 데우기만 하면 끝이어서 정말 간편했다. 

오뎅탕에 넣고 남은 쑥갓으로 나물을 만들어보았는데 의외로 향긋하고 괜찮았다. 

2019년 1월 4일 금요일.

잡채밥과 만두. 그리고 연근...

대체 왜 엄마들은 항상 연근을 만들어주는 것인가?

자식들 중에 연근을 좋아하는 자식은 본적이 없는데...

언니 집에 가도 사돈댁에서 주신 연근이 냉장고에서 썩어가고 있고, 

우리 엄마도 연근 맨날 주고, 시어머니도 연근을 항상 주시고, 

이웃 순돌이집에도 먹지 않는 연근이 쌓여있다고 하는데...

정성으로 만들어주신 것을 버리긴 그렇고, 연근을 처리하고 싶을때는, 연근을 잘게 썰어 김밥으로 만들어먹으면 좋다. 

우엉비스무리한 맛 남! 

2019년 1월 8일 화요일.

이 전 주말, 시댁에 방문하였다가 받아온 불고기와 전, 멸치볶음을 활용한 도시락!

이렇게 반찬을 받아온 날에는 도시락 싸기 정말 쉽다~~!! 

간식은 어머님댁 방문하면서 사갔던 타이거포도. 미국 포도인데 크고 달다. 

달아서 싫다. (응?)

2019년 1월 10일 목요일. 

국물이 없으니 퍽퍽해서 밥을 먹기 힘들다는 신랑의 오랜 요구 끝에, 보온 도시락을 구매했다!

사실 겨울이고 하니 보온 도시락을 사야겠다는 생각은 진작 했으나 약 2달간의 서칭끝에 드디어 구매하게 되어 이제라도 싸줌. 

와 근데 요 도시락으로 바꾸고 도시락싸기 완전 빨리 끝남!! 개꿀!

시댁에서 받아온 동그랑땡과 멸치볶음, 엄마가 만들어준 된장국(냉동보관)과 파김치, 그리고 마트표 미트볼.

데우고 넣기만 하면 모든게 끝나는 도시락.

간식은 오늘도 타이거 포도.

2019년 1월 11일 금요일.

환갑 생신을 맞이하여 딸들의 집을 방문한 엄마!

아침에 바쁘게 엄마 생일 미역국 끓이고 팥밥 하느라 신랑 도시락 싸느라 이날은 도시락사진을 못찍었다ㅠ 

매일 도시락 먹기 전에 찍어주는 신랑의 사진으로 대체한다. 

팥밥과 미역국, 계란말이, 엄마표 멸치볶음, 엄마표장조림, 돼지고기 김치볶음.

저 김치는 이웃 순돌이집에서 나눠준 전라도 김장김치로 만든 것이다.

간식은 타이거 포도. 

타이거 포도 대체 언제 없어지냐?

2019년 1월 15일 화요일.

시댁에서 받아왔던 탕국, 엄마가 우리집에 오며 잔뜩 가져온 맥반석 계란.

계란장조림인게 아니라, 맥반석 계란이라서 색깔이 저런 것~!

밥 양이 적어서 밥 대신 먹으라고 맥반석 계란과, 장조림을 올렸다. 

맥반석 계란에 노란자는 버림. 

간식으로 귤 싸줬다. 

2019년 1월 17일 목요일. 

전날 먹은 부대찌개 남은 것. 

건더기가 없는건 밥이 퍽퍽해서 국물이 먹고 싶어한 신랑을 위해 국물 위주로 펐다. 

서울 남부터미널로 내려갔던 엄마와 함께 방문한, 남부터미널 인근 만둣집의 오징어 순대.

부대찌개도, 오징어순대도, 장조림도 김치도 짠지라 이날의 도시락은 좀 짰다는 신랑의 평.

미안 ~~~~~~! 

2019년 1월 21일 월요일.

된장시래기국과 소세지. 명태채볶음, 김치. 밥 위에 얹은 계란 후라이.

간식으로는 신랑이 전날 만들어준 밥통 카스테라와 더치커피.

사람들과 나눠먹으라고 많이 싸줬다. 



신년이 되어 새로운 마음다짐으로 도시락을 열심히 쌌다. 

1월 23일부터 30일까지, 신랑이 해외출장 가서 도시락을 쌀 일이 적었다. 


2018년 9월 4일 화요일.

엄마가 어릴때 알려줬던 간편 반찬, 옥수수참치샐러드. 

옥수수캔+참치+마요네즈 버물버물. 양파나 단무지를 넣어주면 아삭아삭 맛이 더 올라가지만 물이 많이 생길거 같아 생략.

2012년에 즐겨해먹던 반찬이었는데 아주 오랜만에 다시 하게 됐다. 

불고기와 양파 볶볶해서 넣고, 가운데는 김치. 밥은 현미only. 

노랗게 예쁘게 된 계란말이는 소금간을 솔솔해서 만들고, 케챱은 없다.

디저트로는 사과! 


2018년 9월 6일 목요일. 

불고기에 양파와 파를 첨가하였다. 자리가 없어 밥위에 올리고, 

아직 남아있는.... 두부김치스팸짜글이도 넣고, 씻은김치와 옥수수참치샐러드~

오늘 계란말이는 색깔이 이상하군. 

디저트는 여름 내 우리의 애용간식 메론. 


사실, 여기까지는 신랑도시락이 아니라 예비신랑 도시락이었다!

혼인신고는 물론 4월에 했지만, 결혼식이 9월 15일이었으니~ 사람들에게 공인된 신랑은 아니었음.

결혼식 날짜가 가까워오며 도시락 싸기는 중단하고, 

신혼여행+각종 행사 참석으로 10월 역시 도시락은 건너뛰게 되었다.


2018년 11월 5일 월요일.

스팸, 계란말이, 멸치볶음, 김치.

보통 소스자리에 멸치볶음을 넣었는데..... 이번엔 어쩔 수 없이 반찬자리에 넣다보니 아주 많이 넣게 됐다. 

간식은 사과.



11월 도시락은 한달 중 한번만 ㅋㅋㅋㅋ 싸게 되었다.

변명 아닌 변명을 해보자면~ 신랑이 일주일간 홍콩 출장을 간데다 나도 고향에 일주일간 내려가있느라 전 주에 장을 보지 않았기 때문이다......

맞다. 변명이다. 으헤헤



2018년 12월 20일 목요일.

무김치, 멸치볶음, 계란말이, 치킨너겟, 고구마 맛탕! 

치킨너겟을 에어프라이어로 튀겨봤는데 완전 딱딱하게 탔다.. 젠장! 

밥과 함께 두면 눅눅해질거 같아서, 계란말이를 밥자리에 둔다.

무김치는 이번에 김장하며 엄마가 보내준 것. 

이날도 아마 디저트를 쌌던 것 같은데, 사진 찍는 것을 깜빡한 것 같다.

2018년 12월 24일 월요일.

지난 금요일, 시할아버지 기일이라 시댁에 다녀왔다. 

시댁에서 받아온 연근과 시금치, 동그랑땡.

엄마표 멸치볶음과 파김치, 또리표 카레까지 있으니 집안의 온 여성의 노력이 요 도시락안에 들어가있다. 

반찬으로는 냉동블루베리와 (엄마가 직접 만든)황도.




2018년 도시락을 한꺼번에 모아서 정리하려고 했는데... 사진 용량이 커서 ㅠㅠ

어쩔 수 없이 나눠 올린다. 


2018년 8월 중순, 판교로 남자친구의 회사가 이사간 덕에 시작된 도시락 싸기!

8월달엔 의욕 만만이라 비교적 많이 쌌다. 



2018년 8월 14일 화요일.

밥, 카레, 계란후라이.

김치와 함께 밥은 손수건에 싸고 디저트로 요거트!

2018년 8월 17일 금요일.

(드디어 주문한 도시락통이 왔다...♥)

참기름에 버물버물한 밥 위에 신랑이 좋아하는 깨 솔솔. 

계란말이+케챱, 멸치볶음, 스팸, 김치. 

디저트로는 체리! 

도시락에 항상 디저트류를 싸주려고 한다. 왠만하면 과일로! 

2018년 8월 20일 월요일.

전날 홈플러스 마감세일로 산 꼬치들 굽고 데워서, 허니머스타드 소스와 함께 칙칙. 참고로 증말 맛 없었음 ㅋ

이 도시락통은 정말 예쁘긴 예쁜데.... 공간 활용이 은근 똥이다ㅠ 

반찬을 밥 위에 얹었다. 

영양을 생각하여 나물을 준비해보았다. 

디저트로는 키위, 브라질너트.

피곤해도 잠에 잘 들지 못하는 신랑을 위해 구매한 브라질너트.

<나혼자산다>의 쌈디가 불면증을 치료하려고 브라질너트를 매일 먹고 있다 하여 나도 따라삼.

그러나 브라질너트는 하루 2개 이상 먹으면 탈모가 올수도 있대욤! 

신랑은 탈모 소식을 듣자마자 브라질너트를 끊어버렸다.  

2018년 8월 22일 수요일.

전날 먹다 남은 치킨을 활용하여 치킨덮밥.

눅눅해진 튀김옷은 벗겨내고, 양파를 썰어 넣어 덮밥소스를 만들고, 느끼하지 않도록 청양고추와 고소함을 더해줄 마요네즈!

너무 매운ㅠㅠ 김치는 씻어서 담고, 디저트로 키위와 요거트!

2018년 8월 23일 목요일.

계란과 양배추를 볶볶. 

의성마늘비엔나 소세지와 케챱! 씻은 김치.

디저트는 역시나 키위 ㅋㅋㅋㅋ 

2018년 8월 28일 화요일.

전날 양꼬치집에서 꿔바로우 남은 것을 포장해왔는데, 꿔바로우는 너무 딱딱해서 내 입으로 넣고.

꿔바로우 소스가 만두탕수 소스 같아 만두를 튀겨낸 것에 뿌림. 

음식 활용 오지고요? 

만두 튀기다가 이날 화상 입었다. 

나물 대신 양배추에 초장 소스 뿌리고 가운데는 씻은 김치.

단백질을 위해 계란후라이. 

과일과 함께 빠지지 않고 넣으려고 하는 것이 계란이다. 

단백질은 필요하니깐욤! 

2018년 8월 29일 수요일.

전날 도시락 반찬을 위해 만든 두부김치스팸 짜글이. 

현미백미밥에, 두부김치스팸 짜글이, 씻은김치. 계란말이! 

김자반 볶음은 눅눅해진 김을 볶아 준슝이 만들었다. 

기름에 김 볶볶+소금+깨!  

디저트는 아빠가 농사지은 맛없는 복숭아(ㅠㅠ진심 無맛...)를 엄마가 설탕에 절인 것! 

2018년 8월 31일 금요일.

두부김치스팸짜글이와 계란말이, 치킨너겟! 씻은김치.

치킨너겟 튀기다가 손 아작날뻔~!~!~!

신랑 도시락을 위해서 몇달간 고민하던 에어프라이어를 사야겠다고 다짐 다짐 또 했다.

디저트 과일은 냉동블루베리! 



+ Recent posts